자유게시판

중국 광저우의 한 은행에서 두 형제 강도사건이 있었다.
은행 강도들은 은행에 있는 모든 사람에게 소리쳤다.
“움직이지 마시오 ! 이 은행 돈은 정부의 돈이고, 여러분의 목숨은 여러분의 것이니 조용히 따르면 아무 문제가 없을 겁니다!”
모든 사람이 강도의 말에 예상 외로 마음이 편해져서 조용히 엎드렸다.
#1. 이건 바로 “일반적인 생각을 바꾸는 컨셉 형성하기”

강도라면 큰 패닉에 빠지는 일반적인 사람들의 생각을 바꾸는 데 성공한 강도들!
그래도 한 늙은 여성이 갑자기 도발적인 행동을 하려하자,
강도는 그녀에게 말했다.
“어머님 ! 교양있게 행동하십시오 ! 말씀드렸듯이 당신을 해칠 이유도, 생각도 전혀 없습니다”
# 2. 이건 바로 “프로다운 냉정함 유지하기”

그들은 평소 연습하고 훈련받은대로 어떤 상황에도 돈을 가져오는 목적에만 집중, 냉정함을 유지했다.
그 결과, 두 강도 형제는 무사히 돈을 갖고 나올 수 있었다.
그들은 집에 돌아와서,강도 동생(MBA 출신)은 형(중학교 출신)에게
“형님! 우리 얼마 가져왔는지 세어봅시다!”
“이런 바보 같으니! 이 돈을 세려면 얼마나 오래 걸리겠냐. 오늘밤 뉴스에서 얼마인지 얘기해줄거다!”
#3 .이건 바로 “경험의 중요성” 경험이, 시험 성적이나 독서보다 훨씬 더 중요한 이유다.

강도들이 은행을 떠나고 은행 매니저는 상관에게 경찰을 빨리 부르자고 했다.
그러자 상관은
“잠깐!!! 일단 10억은 우리 몫으로 빼놓고, 70억은 지금까지 우리 횡령했던 것을 메꾸자”
#4. 이건 바로 "파도 향해 헤험치기” 위기에 정면으로 맞설 수 있는 용기를 의미한다.

상관이 말했다.
“매달 강도가 있었으면 좋겠고만!”
다음날,,
TV뉴스에서는 은행에서 100억이 강탈되었다고 보도했다.
? 강도 형제는 이상해서 세고 또 세어봤는데 총 20억원 정도였다.
강도 형제는 매우 화나, 불평했다
“우린 목숨 걸고 20억원 벌었는데, 은행 매니저는 손가락 하나로 80억을 벌었구나”
#5. 이건 바로 “시스템을 아는 지식은 황금만큼 가치있다!”

은행 매니저와 상관은 즐겁고 행복했다.
주식으로 크게 손해 봤던 모든 손실을, 이번 강도사건을 통해 해결했기 때문이다.
#6. 이건 바로 “위기는 곧 기회!” 위기를 과감히 이용해 기회로 바꾸는데 성공했다.
?
  • ?
    백태산 2013.11.30 13:10
    이 글을 읽고 역지사지, 경우의 수... 위기와 기회.. 새옹지마,, 운수대통... 발상의 대전환, 오만과 편견 .. 잠깐이나마 스쳐지나가는 단어들입니다. 재미나게 잘 읽었습니다^^
  • ?
    심종기 2013.12.02 16:46
    헛~~~참 그 정도의 냉정함과 지식으로 은행강도라니~~ㅊㅊㅊ
    아깝다~~~ 더 털수 있었는데 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비납부를 부탁드립니다. 8 미인대칭 2018.09.08 1899
1862 제천 알몸 마라톤 대회 (아이추워!) 7 file 이범식 2014.01.23 3988
1861 이번 정기총회시 회장선거 하지 않습니다. 운영자 2014.01.17 3722
1860 구간별 완주자의 기록, 기록패, 완주패, 공로패,감사패 문안입니다. 1 운영자 2014.01.20 4091
1859 [re] 구간별 완주자의 기록, 기록패, 완주패, 공로패,감사패 문안입니다. 3 최철호(영등포) 2014.01.21 4174
1858 문산들판 산소공기 마시려.. 3 백태산 2014.01.20 4139
1857 25일04시 시주제 참석치 못하시는 분은 둘둘치킨으로 꼭 오세요 3 운영자 2014.01.17 3894
1856 ♥♡♥ 강준성회장님 자녀 결혼 11 운영자 2014.01.04 3827
1855 한라봉~~ 제주도에서만 나는 것이 아니더라구요 5 진장환 2014.01.14 4259
1854 [re] 축하의 마음을 전해주실분들은~~~~ 운영자 2014.01.14 3708
1853 완주패, 왕년의 시주제 축문등 3 운영자 2014.01.14 3946
1852 칼리만자로의 표범 아니 모악산 산신령 천금산님... 하산하시다 2 운영자 2014.01.14 4665
1851 제천의 교주님 2 탄야 2014.01.13 4035
1850 [re] ㅎㅎㅎㅎ 나두 1 운영자 2014.01.13 3831
1849 알몸대비로 객끼를 부려봄니다. 5 윤범식 2014.01.10 3730
1848 걱정된다.... 3 운영자 2014.01.09 3914
1847 왕창클럽 발기 8 탄야 2014.01.06 3925
1846 불광클럽 창립 6 체게바라 2014.01.04 3995
1845 왕창클럽 50키로 재도전 실시 5 임권재 2014.01.03 3858
1844 회원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5 운영자 2013.12.31 4312
1843 왕창클럽의 앞 날이 걱정된다. 3 탄야 2014.01.02 3774
Board Pagination Prev 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 129 Next
/ 129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