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Andy Payne November 16, 1907 – December 1977

 

In 1927 the young farm boy Andy Payne from Foyil, Oklahoma, traveled to Los Angeles to find a job. 

All he could find was an ad about the upcoming LA-NY Footrace in 1928. 

Back in Oklahoma he started training and looking for the funds of $100 for the race fee. 

At the end his father believed more in his sons running ability than his farming skills and he gave him the money. 

Payne hitchhiked back to LA to join C.C. Pyles trainings camp. He teamed up with Tom Young who served as his trainer.

 Andy ran a very clever race for his age, never got into stage finish battles and even walked a couple of days while he was ill. 

While some professional runners like Arthur Newton from Rhodesia and the Finn Kolehmainen had to quit, Andy was running along in the top five of the field. 

Peter Gavuzzi had a lead of still 6 hours when he had to dental problems and not able to eat solid food for more than two weeks.

Andy Payne finished with 573:04:34 and got the $25,000 prize money. 

Nobody ever would win that much in a Trans Continental Footrace. 

Andy Payne paid of the farm of his dad and lived in Oklahoma City were he worked as a clerk for the supreme court.

 

 

LA-NY 1928 3/04/28 - 5/26/28 3,418 miles

POS.  NAME                  ADDRESS                   AGE        TIME

1      Andrew Payne       Foyil, OK                    19         573h.04m.34s

2      John Salo            Passaic, NJ & Finland                  588h.40m.13s

3      Phillip Granville      Hamilton, ontario, Canada             614h.42m.30s

4      Mike Joyce          Cleveland, OH & Ireland     34         636h.43m.03s

5      Guisto Umek        Trieste, Italy                              641h.27m.16s

 

 

 

Average speed:

1. Andrew Payne      5,96 Mi/m - 9,59 Km/h

2 - John Salo         5,80 Mi/h - 9,34 Km/h

3 - Phillip Granville   5 ,55 Mi/h - 8,94 Km/h


 

 앤디 페인 1907 11 16~1977 121927년 오클라호마 주 포일 출신의 어린 농장 소년 앤디 페인은 로스 앤젤레스로 가서 일자리를 찾았습니다

그가 찾을 수 있는 것은 1928 LA-NY Footrace에 관한 광고뿐이었습니다

오클라호마로 돌아와서 그는 경주 비용으로 100 달러의 기금을 찾고 훈련하기 시작했습니다

결국 그의 아버지는 그의 아들들이 자신의 농업 기술보다 더 많은 능력을 발휘한다고 믿었고 돈을주었습니다

페인은 C.C. 파일스 훈련 캠프에 참가하기 위해 LA로 히치하이킹을 했다. 그는 트레이너로 일했던 톰 영과 팀을 이뤘다

앤디는 나이에 비해 매우 영리한 경주를 했고, 무대 마무리 전투에 참가하지 않았으며, 심지어 병이 났을 때 며칠을 걸었습니다

로디지아 출신의 아서 뉴턴과 핀 콜레마인과 같은 일부 프로 주자들은 그만 두어야했지만 앤디는 필드 상위 5 위 안에 들었다

피터 가부치는 치과적 문제가 발생하고 2 주 이상 단단한 음식을 먹을 수 없을 때 여전히 6 시간의 리드를 가졌습니다.

앤디 페인 은 573:04:34로 끝내고 2  5 천 달러의 상금을 받았습니다

트랜스 콘티넨탈 풋레이스에서는 아무도 그렇게 많이 이길 수 없을 것이다

앤디 페인은 아버지의 농장을 지불하고 오클라호마 시티에 살면서 대법원의 서기로 일했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미데륙횡단 슬로건등 확정상황입니다. 운영자 2020.01.18 24
공지 2020 경자년 시주제 봉행 file 운영자 2020.01.12 93
공지 2020년 (사)대한민국일주 정기대회 개최 계획 운영자 2020.01.08 78
공지 회비납부를 부탁드립니다. 8 미인대칭 2018.09.08 1239
54 법인유니폼 추가신청 받습니다. 1 미인대칭 2018.11.27 172
53 2018종주제 및 정기총회개최 결과 보고 file 운영자 2018.12.10 223
52 2018년 종주제를 마치며 ! 1 미인대칭 2018.12.11 121
51 (사)대한민국일주의 2019년 시주제 참석요청(1월 27일 10시 제천 의림지) 6 file 운영자 2018.12.13 463
50 2018해를 보내며 ! 미인대칭 2018.12.30 139
49 (사)대한민국일주의 2019년 사업계획입니다. 3 운영자 2019.01.03 366
48 2020년 법인 특별사업(미국대륙횡단)제안 2 file 운영자 2019.01.06 347
47 2019년 시주제 개최 보고 1 file 운영자 2019.01.28 372
46 기해년 설날을 맞이하며 ! 1 미인대칭 2019.02.04 90
45 미대륙횡단 먼길뛰기 세부계획 및 유라시아대륙횡단 후원 안내 2 file 운영자 2019.02.05 1673
44 (사)대한민국일주 2019년 먼길뛰기대회 안내 2 운영자 2019.02.11 1914
43 스트레칭..... 동적이냐 ? 정적이냐?? 운영자 2019.03.30 174
42 끔찍한 스테로이드제의 부작용 운영자 2019.03.30 78
» Andy Payne 성님은 100$ 펀드 모집했군요. 난 1년6개월 노가다 해서 마련했어요. 당신을 따라 갈께요 운영자 2019.03.30 99
40 설악일주대회를 마치며 ! 미인대칭 2019.04.30 95
39 제1회 제천청풍호울트라마라톤 참가안내 운영자 2019.05.03 235
38 북한산둘레길 TRAIL RUN 참가안내 3 운영자 2019.05.22 100
37 북한산둘레길 TRAIL RUN 참가자 안내 2 운영자 2019.05.27 203
36 2019년 북한산둘레길 TRAIL RUN 결과보고 file 운영자 2019.06.03 246
35 인간능력의 한계는 안정시 대사율의 2.5배이다?????? 아닌거 같은데요~~ 1 운영자 2019.06.08 174
Board Pagination Prev 1 ... 114 115 116 117 118 119 120 121 122 123 Next
/ 123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