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놀라운 열정은 어디까지인가 ?

by 미인대칭 posted Dec 11,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랑하는   사)대한민국일주  가족 여러분, 그리고  우리  법인을  아끼시고  늘 후원하여  주시는

전국의 달리미  여러분 !

12월9일은   우리 법인 결산총회 및 제2,3대 회장  이취임식이  열렸습니다.

비록  많은 분들의  성원속에  대표를  맡게  되었지만  막중한  책임의 중압감이  현실로  다가옴에

걱정이  앞섭니다만  열정적인  능력을  갖추신  임원님들이  계시기에  분명 제3기  집행부는 회원들

께서  바라시는  방향대로  순항 할것을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특히  김성기 전임회장님의  이임사는  저를 감동케 하는 대단원이었습니다.

돌이켜 보면  우리  법인은 12년전  먼길뛰기를  좋아하는  몇몇분께서  오로지  열정  하나로  모체를

만들었고  이  후  사단법인의  설립을  통하여  현재에  이르기까지  뜻 있는 분들의  희생과  봉사로

기틀을  만들었다고  생각됩니다.

그런  과정의  중심엔  반드시  김성기전임회장님께서  계셨고  지난 2014년부터  취임하시어 2017년

12월9일  이임 하시기 까지  진정  후원과  봉사를  솔선수범하시는  리더로서  불편한  건강속에서도

"나는  법인관련  대회만 참석하면  엔돌핀이  솟는다 "  하시며  사모님과  환하게  웃으시던  회장님

이셨는데, 많은  분들의  재임의  권유에도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물러  나시겠다고  극구  고사  하시어

여러가지로  미비한  제가  맡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이임하시면서도  이임사에서  단지  회장직에서  물러날뿐  법인의  미래를  위하여  아낌없이

동참하시고  후원하시겠다는  이임사  내용은  저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께  참된  사랑과  봉사가

무었인지  일깨워  주는  깨달음의  시간이었다고  감히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사)대한민국일주  가족여러분, 전국의  달리미 여러분 !

이제 제3기  집행부가  우리들의  희망을  안고  첫 발을  내 디뎠습니다.

우리가  바라고 원하는 법인이  되기  위해서는 저와 집행부  몇몇  임원들의  능력으로  되는  것이

아니기에  여러분들의  절실한  도움과  협력이  필요합니다.


첫째는  진장환상임이사께서  요청드린  회원님들의  진술서와  위임장에  인감도장이  날인된

               서류가  최소한  일주일  이내에  도착할  수  있도록  협조하여 주시길 부탁 드리오며

둘째는  각 도별로  발족 될 지회의  구심점이  되실만한  분들의  추천을  요청 드립니다.

              (예)  경상북도   김달림  010-1234-5678   으로  정리하여

                회장  심종기 010-3044-3088

                상임이사   진장환  010-7192-6103

                조직관리이사   윤범식  010-4272-1759   또는  모든  임원님께  연락  주시면  감사  드리겠습니다.


이외의  회원님들께서  도움을  주실  사항에  대해서는  수시로  공지를  통하여  알려  드리기로  하며

법인관련  사항  이라면  어떤  내용이라도  제의해  주시면  경청하고  고견을  적극  참고  하겠사오니

배전의  관심과  사랑을  앙망하는  바입니다.


사) 대한민국일주 가족여러분, 전국의  먼길뛰기를  사랑하시는  달리미  여러분 !

20여일  남은  정유년 ,  알차게  마무리  잘  하시고  또한 다가오는  무술년의  희망찬  청사진도

준비해  봄이 어떨런지요 ?

건강한  모습으로  법인대회  또는 기타대회  주로에서  자주 뵙기를  소망하며

제2기집행부의  수장이신  김성기 전 대표이사님의   한결 같은  놀라운  열정은  어디까지인가의

글을  마무리  합니다.


사)  대한민국일주   화이팅  !

전국의  달리미  여러분  화이팅 !


                                                              사)대한민국일주   대표이사   심  종  기  배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