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회원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새로이  제작되고  있는 유니폼과  로고및  법인의  명칭변경건에  관하여  많은 관심을  가져  주셔서 대단히 감사하다는  말씀  올립니다.


     금번 제작하는  유니폼을 단가를 내리기 위해  예금된 회비를 먼저 선납하여야  되는데 올해신설된 1000km대한민국일주대회와 맞물려  자금이  많이 필요하게 되어  회비납부를  요청 드립니다.

     2018년 총회에서 회비관련 결정사항은  신규회원은 년회비6만원으로 결정 되었으며  10만원을 납부하시면  유니폼을 드리게 됩니다.

    기존회원들 께서는 년회비 6만원  외에 유니폼을 구매하셔야  됩니다.한번도  회비납부에 대하여 이렇게 글을 올린적이  없는데   부탁을 드리게  되어  송구합니다.


     사)대한민국일주 회원으로서  자부심을  가지실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고 있사오니  바쁘시더라도 법인통장으로  입금하여 주시면  많은 도움 되겠습니다.

다시한번 이런  글을 올리게  됨을  죄송하게  생각하며

좋은  주말  되시기를  바랍니다.        

(농협: 355-0012-5138-73  사단법인 대한민국일주)


               대한민국일주   회장   심   종   기  올림

?
  • ?
    진장환 2018.09.08 22:44
    납부하겠습니다.
  • ?
    손종태 2018.09.08 23:29
    장환 형.. 낼 일나가니 우리 빨리 잡시다..^^ 토시 디자인 방금 완성. 사진 보냅니다.
  • ?
    손종태 2018.09.08 23:02
    제 생각으로는 유니폼 희망 신규회원은 입회비6만원과 상의 유니폼 비용을..
    기존 회원은 올해 연회비 5만원(6만원?)을 내시고 금번 유니폼을 신청해야합니다. 무릇 유니폼이라함은 조직.단체.구성체.모임의 상징이요 얼굴입니다.자긍과 함께 소속감.로얄티.목표지향성.즐거움.흥미.추구하는 바가 같은 구성원들이 똑같은 디자인의 상징을 입고 활동하는 것입니다. 그간 얼마나 지지부진.무원칙이었습니까? 저또한 연회비 냈다 안냈다 했습니다.창피한 일이지요!
    각설하고, 회비내고 유니폼입고 다닙시다.
    단 10명만이 신청하더라도 올 2018년 연회비 내시고 신청합시다.
    차제에 새로운 바람으로 우리 법인 모임을 위해 조금씩이라도 노력해봅시다. 유니폼 로고도안및 수정안 좀 전에 업체에 보냈으니 월.화쯤 나올겁니다. 로고도안.수정안 내용은 낼 아침 회장께서 게시할겁니다. 늦은 밤 굿잠하세요.
    이왕지사, 늦은거 토시디자인 완성코 자려구요.
  • ?
    손종태 2018.09.08 23:09
    가장 중요한 것.
    대한민국 울트라마라톤을 즐기는 모든 분들은 굳이 금번 유니폼 신청할 필요 전혀 없습니다..!!
    저희가 개최하여 즐기는 모든 행사.대회에 언제든 함께 어울리며 즐기시는 겁니다.지금까지 그랫듯이..^^ 이번 유니폼은, 아직까지 유니폼이 없어 회원끼리 만들어서 입는겁니다..!!
  • ?
    박상준(뚱실이) 2018.09.10 11:14
    아래와 같이 입금하였습니다.
    8.27일 60만원 입금(1000k 참가비)
    8.27일 3만원 입금(가입비 1만, 연회비 2만)
    9.10일 8만원 입금(연회비 추가분 4만, 유니폼비 4만)
    감사합니다 ~
  • ?
    이승근 2018.09.14 17:04
    오늘년회비6만원 입금했습니다
  • ?
    강주원 2018.09.21 17:14
    회비+유니폼
    16만냥 입금하였습니다.
  • ?
    강영석 2018.09.27 18:22
    유니폼
    반타이즈
    회비
    납부했습니다.
    수고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사)대한민국일주 정기대회 개최 계획 운영자 2020.01.08 940
» 회비납부를 부탁드립니다. 8 미인대칭 2018.09.08 1453
2538 미대륙횡단먼길뛰기 10 ;Kingman의 친절한 사람들 운영자 2020.09.10 27
2537 미대륙횡단마라톤 9 : 100년 전에 시간이 멈춘 도시 Oatman 운영자 2020.08.30 29
2536 미대륙횡단마라톤 8 : 콜로라도강을 건너 애리조나주로 진격 운영자 2020.08.26 260
2535 김성기 회장님 근황 운영자 2020.08.23 104
2534 미대륙횡단마라톤 7 : 모하비사막 웃통까고 달리기 운영자 2020.08.23 47
2533 미대륙횡단마라톤 6 : Amboy의 루이스카페에서 운영자 2020.08.18 31
2532 미대륙횡단마라톤 5 : Dry Town을 아시나요? 운영자 2020.08.17 6
2531 미대륙횡단마라톤 4 : 모하비 사막의 방랑자 운영자 2020.08.14 13
2530 미대륙횡단마라톤 3 : LA 탈출 운영자 2020.08.13 11
2529 미대륙횡단마라톤 2 : 산타모니카비치 출발 (Santa Monica State beach) 만삼천리길도 한 걸음부터. 운영자 2020.08.12 190
2528 미대륙횡단마라톤 1 : LA 도착 및 횡단 준비 운영자 2020.08.12 16
2527 앞으로 지워야 할 버킷리스트 운영자 2020.08.04 35
252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7월 19일 제천 박달산70km먼길뛰대회 미개취(취소)합니다. 4 운영자 2020.07.09 218
2525 미대륙횡단 70일차( 72km, 5,046km/0km) 5 file 坊川 2020.04.11 509
2524 미대륙횡단 69일차( 75km, 4,974km/66km ) 1 file 坊川 2020.04.09 258
2523 미대륙횡단 68일차( 80km, 4,899km/145km) 1 file 坊川 2020.04.08 162
2522 미대륙횡단 67일차 ( 79km, 4,896km/210km) file 坊川 2020.04.07 166
2521 미개륙횡단 66일차( 80km, 4,740km/304km} file 坊川 2020.04.06 140
2520 미대륙횡단 65일차(80km, 4,722km/384km) file 坊川 2020.04.05 138
2519 미대륙횡단 64일차( 78km, 4,642km/454km) 1 file 坊川 2020.04.05 11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7 Next
/ 127

LOGIN

SEARCH

MENU NAVIGATION